본문 바로가기

심리/심리학자

미술치료 봉사

거짓말처럼. 

8월에 미술치료 봉사를 갔던 지역에서 집단수퍼비전의뢰가 들어왔었다.

버스도 자주 다니지 않는 그 곳에서 연락이 왔다.

수퍼비전을 주관하는 선생님이 심리학회에서 명단을 찾아서 연락이  온것이다.

직접 선생님들이 서울까지 왔었다. 

사례도 미술 및 놀이치료였다.

아울러 아웃리치 비용이랑 거의 유사한 비용을 수퍼비전비로 받았었다.


가끔 인생에는 놀라운 일들이 일어난다.

가끔은 매 순간들이 그냥 있는 일들 같지만 그렇지 않다.

만남도 일도 걸어가는 길에 우연은 없다는 생각이 든다.

매 순간을 감사하게 고맙게 그렇게 보내야 겠다. 







'심리 > 심리학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내담자의 소개  (0) 2017.10.24
상담심리사 자격증  (0) 2017.10.21
미술치료 봉사  (0) 2016.11.14
상담자격증  (0) 2016.08.05
상담심리사 공부  (0) 2016.05.31
정규직&비정규직 상담사  (0) 2016.05.22

티스토리 툴바